Journal Search Engine
Search Advanced Search Adode Reader(link)
Download PDF Export Citaion korean bibliography PMC previewer
ISSN : 1229-1153(Print)
ISSN : 2465-9223(Online)
Journal of Food Hygiene and Safety Vol.35 No.1 pp.37-44
DOI : https://doi.org/10.13103/JFHS.2020.35.1.37

Microbial Risk Assessment of High Risk Vibrio Foodborne Illness Through Raw Oyster Consumption

Jimyeong Ha1†, Jeeyeon Lee1†, Hyemin Oh2, Il-Shik Shin3, Young-Mog Kim4, Kwon-Sam Park5, Yohan Yoon1,2*
1Risk Analysis Research Center, Sookmyung Women’s University, Seoul, Korea
2Department of Food and Nutrition, Sookmyung Women’s University, Seoul, Korea
3Department of Marine Food Science and Technology, Gangneung-Wonju National University, Gangneoung, Korea
4Department of Food Science and Technology/Institute of Food Science, Pukyong National University, Busan, Korea
5Department of Food Science and Biotechnology, Kunsan National University, Gunsan, Korea

Jimyeong Ha and Jeeyeon Lee are equally contributed.


Correspondence to: Yohan Yoon, Risk Analysis Research Center, Sookmyung Women’s University, Seoul 04310, Korea Tel: +82-2-2077-7585, Fax: +82-2-710-9479 E-mail: yyoon@sookmyung.ac.kr
January 28, 2020 February 6, 2020 February 7, 2020

Abstract


This study investigated the probability of foodborne illness caused by raw oyster consumption contaminated with high risk Vibrio species such as V. vulnificus and V. cholerae. Eighty-eight raw oyster samples were collected from the south coast, west coast and Seoul areas, and examined for the prevalence of high risk Vibrio species. The growth patterns of V. vulnificus and V. cholerae in raw oysters were evaluated, and consumption frequency and amounts for raw oyster were investigated from a Korean National Health and Nutrition Examination Survey. With the collected data, a risk assessment simulation was conducted to estimate the probability of foodborne illness caused by intake of raw oysters, using @RISK. Of 88 raw oysters, there were no V. vulnificus- or V. cholerae-positive samples. Thus, initial contamination levels of Vibrio species in raw oysters were estimated by the statistical methods developed by Vose and Sanaa, and the estimated value for the both Vibrio spp. was -3.6 Log CFU/g. In raw oyster, cell counts of V. vulnificus and V. cholerae remained unchanged. The incidence of raw oyster consumers was 0.35%, and the appropriate probabilistic distribution for the consumption amounts was the exponential distribution. A risk assessment simulation model was developed with the collected data, and the probability of the foodborne illness caused by the consumption of raw oyster was 9.08×10-15 for V. vulnificus and 8.16×10-13 for V. cholerae. Consumption frequency was the first factor, influencing the probability of foodborne illness.



생굴 섭취로 인한 고병원성 Vibrio균 식중독 위해평가

하 지명1†, 이 지연1†, 오 혜민2, 신 일식3, 김 영목4, 박 권삼5, 윤 요한1,2*
1숙명여자대학교 위해분석연구센터
2숙명여자대학교 식품영양학과
3강릉원주대학교 해양식품공학과
4부경대학교 식품공학과/식품연구소
5군산대학교 식품생명공학과

초록


    Ministry of Food and Drug Safety
    18162MFDS542

    통성혐기성의 간균인 Vibrio균은 염 존재 시 생장이 제 어되는 대부분의 세균과 달리, 해수 및 수산물에 주로 존 재하며 생장 가능한 호염성 세균이다1-3). 이들 중 병원성을 가진 Vibrio균은 Vibrio parahaemolyticus, Vibrio vulnificus, Vibrio cholerae가 대표적이고4), 날 것이거나 부적절하게 가 열된 수산물 섭취를 통해 사람에게 감염된다5,6). 국내에서 는 병원성 Vibrio균 중 V. parahaemolyticus를 저병원성으 로 분류하고 있으나, V. vulnificusV. cholerae는 병원성 에 따른 분류가 되어있지 않다7). 그러나 V. vulnificusV. cholerae에 감염되었을 경우, 장염을 유발하는 V. parahaemolyticus보다 심각한 증세(탈수, 쇼크, 패혈증, 사 망 등)를 보여 병원성이 높다고 할 수 있다.

    국내와 국외 모두 저병원성인 V. parahaemolyticus에 대 한 위해평가 연구는 활발하게 이루어지고 있는 반면, 고 병원성인 V. vulnificusV. cholerae에 대한 연구는 부족 한 실정이다. 그러나 국내외적으로 V. vulnificusV. cholerae가 수산물에서 수차례 검출되었으며4,8-10), V. vulnificus의 경우 감염되었을 때 치사율이 50% 이상으로 다른 식중독에 비하여 매우 높은 수준이다11). 또한 이러한 고병원성 Vibrio균에 의한 식중독 사고가 꾸준히 보고되는 바9,12), 이에 대한 미생물학적 위해평가를 수행하여 식중독 발생에 대한 위해도를 평가할 필요가 있다.

    굴은 육류 등의 단백질 식품과 마찬가지로 아연을 풍부 하게 함유하고 있는 식품 중 하나이며13,14), 전세계적으로 굴의 생산량(2016년 기준)은 Molluscs (연체동물류) 중 1 위로 전체 생산량 중 31%를 차지할 만큼 생산량이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15). 국내에서도 굴에 대한 선호도가 매우 높은데, 2014년의 국내 통계자료에 따르면 굴의 생산량은 패류 중 2위에 해당하고, 1인 1일당 식품공급량은 패류 중 4위에 해당하는 다소비/다생산 되는 수산물이다16,17). 굴은 호흡을 통해 체내에 병원성 비브리오균 등의 병원성 미생 물을 농축(bioaccumulation)시킬 수 있을 뿐만 아니라18,19), 국내에서는 생굴로 섭취하는 경우가 많아20), 고병원성 Vibrio 균으로 인한 식중독 발생 가능성이 매우 크다고 할 수 있다.

    따라서 본 연구에서는 국내에서 굴 섭취에 의한 고병원 성 Vibrio균의 식중독 발생 가능성에 대하여 위해평가를 실시하였다.

    Materials and Methods

    V. vulnificusV. cholerae 오염실태 조사

    시료채취

    굴이 생산 또는 유통되는 남해권역(경남 통영시 일원), 서해권역(전북 군산시, 충남 서산시, 충남 당진시 등), 수 도권(노량진 수산시장 등)에서 총 88개의 생굴을 채취하 였다. 생굴은 각 권역의 수산시장, 횟집, 마트에서 판매대 에 탈각되어 진열되어 있는 형태 또는 충진수가 담긴 봉 지에 들어있는 형태로 판매되고 있는 것을 구입하였다.

    MPN-PCR assay를 통한 오염도 조사

    생굴에서의 V. vulnificusV. cholerae 오염실태를 조사 하기 위하여 MPN-PCR (most probable number-polymerase chain reaction) assay방법을 활용하였다21,22). 구매한 생굴 시료 25 g을 무균적으로 채취한 후 225 mL의 0.85% 멸균 생리식염수를 넣고 균질화하였다. 균질액에서 10 mL을 세 번 취하여 2×alkaline peptone water (APW; Oxoid, Thermo Fisher Scientific Inc., Waltham, MA, USA) 10 mL 시험관 3개에 접종하였다. 균질액을 다시 1 mL씩 취 하여 10 mL의 새로운 APW 시험관 3개에 접종하고, 이를 다시 0.1 mL씩 취하여 10 mL의 새로운 APW 시험관 3 개에 접종하였다. 총 9개의 시험액이 접종된 시험관을 35°C 에서 14시간 배양하였다. 배양 후 눈으로 보았을 때 탁도 가 확인된 시험관에서 배양액을 1 mL씩 취하여 12,000 rpm에서 2분동안 원심분리한 후 상층액을 제거하고 멸균 증류수 0.1 mL로 펠렛을 현탁하였다. 현탁액을 100°C에 서 10분간 가열하였으며, 이를 DNA template으로 사용하 였다. V. vulnificusV. cholerae에 특이적인 염기서열을 활용하여 PCR을 수행한 후(Table 1), 1.5% agarose gel로 전기영동을 실시하여 양성으로 판정된 시험관 개수를 확 인하였다. 양성 시험관 개수를 이용하여 식품공전의 MPN 표를 토대로 V. vulnificusV. cholerae의 오염도(MPN/ 100 g)를 계산하였다.

    획선도말을 통한 V. vulnificusV. cholerae의 집락 확보

    MPN-PCR assay에서 오염도가 확인된 시험관의 배양액 을 멸균백금이로 취한 뒤 Thiosulfate Citrate Bile Salts Sucrose Agar (TCBS, Becton, Dickinson and Company, Sparks, MD, USA)에 획선 도말 하였으며, 이를 35°C에서 18-24시간 배양하였다. V. vulnificusV. cholerae와 형태 학적으로 유사한 집락을 다수 선택하여 3% NaCl이 첨가 된 Tryptic Soy Broth (TSB; Becton, Dickinson and Company)에 접종하여 35°C에서 12-18시간 배양하였다. 앞 선 방법과 동일하게 DNA를 추출하고 PCR 수행 및 전기 영동을 실시하였다.

    V. vulnificusV. cholerae의 분리 판정

    MPN-PCR assay에서 양성이면서, 이와 동시에 TCBS agar로 확보한 집락을 이용한 PCR에서 양성인 경우 V. vulnificusV. cholerae가 분리되었다고 판정하였다.

    액체배지에서의 V. vulnificusV. cholerae 생장 경향 비교

    예측모델 개발 시 V. vulnificusV. cholerae의 생장 경향 이 유사한 경우 두 세균을 혼합하여 생굴에 bioaccumulation 하며, 유사하지 않은 경우 두 세균을 각각 bioaccumulation 하고자 하였다. 이를 비교하기 위해 액체배지에서의 V. vulnificusV. cholerae의 생장을 비교하였다. V. vulnificus 3개 균주(V. vulnificus ATCC27562, NCCP14549, NCCP11887) 와 V. cholerae 3개 균주(V. cholerae NCCP14552, NCCP12842, NCCP12844)를 사용하였다. 각 균주를 2% NaCl이 첨가된 Luria-Bertani broth (LB+2; Becton, Dickinson and Company) 10 mL에 접종하여 37°C에서 28 시간 배양하였다. 배양액 중 100 μL를 취해 새로운 10 mL 의 LB+2에 접종하여 다시 한 번 37°C에서 12시간 배양 하였다. V. vulnificus 3개 균주를 동량으로 혼합하여 V. vulnificus 혼합액을 준비하였고, V. cholerae 3개 균주를 혼 합하여 V. cholerae 혼합액을 준비하였다. 각 혼합액을 원 심분리(1,912×g, 15분, 4°C)하고 동량의 APW를 넣어 현 탁시킨 뒤 동일한 조건에서 다시 한 번 원심분리 하였다. 이를 APW로 적절히 희석하여 접종액으로 사용하였다. 각 접종액을 LB+2에 4 Log CFU/g 수준으로 접종한 뒤 7°C, 10°C, 15°C, 25°C에 저장하였다. 일정시간마다 V. vulnificusV. cholerae가 접종된 LB+2를 꺼내어 APW를 이용해 십진 희석하였다. 희석액을 Marine agar (Becton, Dickinson and Company)에 도말하여 37°C에서 24시간 배양 후 계수 하였다.

    고병원성 Vibrio균 예측모델 개발

    V. vulnificusV. cholerae 준비

    예측모델 개발을 위해 V. vulnificus 3개 균주(V. vulnificus ATCC27562, NCCP14549, NCCP11887)와 V. cholerae 2개 균주(V. cholerae NCCP14552, NCCP12844)를 사용하였다. LB+2 10 mL에 V. vulnificusV. cholerae를 균주 별로 접 종하여 37°C에서 28시간 배양하였다. 배양액 중 100 μL를 취해 새로운 10 mL의 LB+2에 접종하여 다시 한 번 37°C 에서 12시간 배양하였다. 배양된 V. vulnificus 3개 균주와 V. cholerae 2개 균주를 동량으로 모두 혼합하여 Vibrio균 혼합액을 만들고, 원심분리(1,912×g, 15분, 4°C) 후 동량의 APW를 넣어 현탁 시킨 뒤에 동일한 조건에서 다시 한 번 원심분리 하였다. 이를 APW로 적절히 희석하여 bioaccumulation을 위한 Vibrio균 접종액으로 사용하였다.

    Bioaccumulation

    굴은 호흡을 통해 내장에 병원성 비브리오균을 축적할 가능성이 있는데, 생굴을 섭취하게 될 경우 내장 제거 등 의 가공 처리를 하지 않기 때문에 생굴을 통해 Vibrio균을 섭취할 가능성이 있다. 굴 내에 bioaccumulation된 Vibrio 균의 생장 경향을 확인하고, 굴 섭취로 인해 섭취 가능한 Vibrio균의 농도를 유추하기 위하여 굴에 bioaccumulation 된 Vibrio균에 대한 예측모델을 개발하고자 하였다. 살아 있는 굴에 Vibrio균을 bioaccumulation 시킨 후, 시간에 따 라 굴에 bioaccumulation된 Vibrio균의 생장 경향을 살펴 보았다. 수돗물 100 L를 기준으로 천일염 1,750 g과 인공 해수염(Reef Salt Mix, KENT Marine, Franklin, WI, USA) 1,750 g을 혼합하여 인공해수를 준비하였다. 인공해수에 6.0±0.5 Log CFU/g 수준의 Vibrio균을 접종하고 살아있는 상태의 탈각되지 않은 굴(석화)을 투하한 뒤 산소를 주입 시키면서 12시간 동안 굴에 Vibrio균을 bioaccumulation 시 켰다. Bioaccumulation 완료 후 멸균된 숟가락으로 굴을 탈각한 뒤 filter bag (3MTM, St. Paul, MN, USA)에 굴을 옮겨 담고 7°C, 10°C, 15°C, 20°C에 최대 144시간까지 저 장하였다.

    V. vulnificusV. cholerae의 생장 경향 분석

    저장 온도별로 일정 시간마다 생굴이 담긴 filter bag을 꺼내어 20 mL의 APW를 넣고 1분동안 균질기(BagMixer®; Interscience, St. Nom, France)를 이용해 균질화시킨 뒤 9 mL의 APW를 이용해 균질액을 십진 희석하였다. V. vulnificusV. cholerae를 계수하기 위하여 희석액을 CHROM agarTM Vibrio (CHROMagar, Paris, France)에 평 판 도말 하고 이를 37°C에서 24시간 동안 배양하였다. 이 와 동시에 일반 세균수는 tryptic soy agar (Beckton, Dickinson and Company)에 평판 도말 하여 확인하였다.

    생굴의 섭취자 비율 및 섭취량 조사

    2017년에 질병관리본부에서 실시된 국민건강영양조사의 원시자료 중 24시간 회상법으로 조사된 자료를 활용하여 생굴의 섭취자 비율 및 섭취량을 조사하였다24). SAS® version 9.3 (SAS Institute, Cary, NC, USA)을 이용하여 원 시자료로부터 생굴에 대한 섭취인원과 섭취량 자료를 추 출하였다. 추출한 자료에 대해 응답자 중복성 검사를 실 시하였다. 섭취자 비율은 ‘하루 한 번 해당 식품을 섭취했 다고 응답한 사람의 비율’을 의미하며, 전체인원 대비 생 굴을 섭취했다고 응답한 섭취인원의 수로써 계산되었다. 섭취량은 섭취자들 중 ‘1인이 하루에 해당 식품을 섭취한 양’을 의미하며, 섭취량 원시자료를 @RISK (Palisade Corporation, Ithaca, NY, USA)로 분석하여 최적의 확률분 포모델을 결정하고 섭취량을 추산하였다.

    용량-반응 모델

    용량-반응 모델은 병원성 세균의 노출 용량(dose)에 따 라 나타나는 질병의 심각성(response)에 대한 모델이다. 식중독 발생 확률을 계산하기 위해서는 세균 별 용량-반 응 모델이 필요한데, 문헌조사를 실시하여 V. vulnificusV. cholerae에 대하여 기존에 개발된 용량-반응 모델 을 조사하였으며, 이를 식중독 발생 가능성 분석에 활용 하였다.

    위해평가 시뮬레이션 모델 개발

    생굴의 V. vulnificusV. cholerae 오염실태 결과, 생굴 의 섭취자 비율 및 섭취량 결과, 용량-반응 모델을 활용하 여 Excel spreadsheet에 시뮬레이션 모델을 준비하고 @RISK를 이용하여 시뮬레이션을 진행하여 생굴 섭취로 인한 V. vulnificusV. cholerae 식중독 발생 가능성을 추 산하였다.

    Results and Discussion

    생굴에서의 V. vulnificusV. cholerae 초기오염수준 추정

    수산시장, 마트 및 식당에서 판매되고 있는 생굴 88개 를 수집하여 V. vulnificusV. cholerae의 오염도를 조사 하였다. 그 결과, V. vulnificus는 남해권역의 8개 시료에서 30-4,600 MPN/100 g, 서해권역의 1개 시료에서 36 MPN/ 100 g 수준으로 나타났다. V. cholerae는 남해권역의 8개 시료에서 30-130 MPN/100 g 수준으로 나타났다. 오염도 가 확인된 시료에 대하여 TCBS에 획선 도말 후 PCR을 수행한 결과, 양성으로 판정된 시료가 없었기 때문에 최 종적으로 생굴에서 V. vulnificusV. cholerae는 분리되지 않은 것으로 판정(불검출)하였다. 따라서, 초기오염도를 Beta distribution25)을 이용하여 추정하였다. Beta distribution 에서 α는 ‘양성시료수+1’, β는 ‘전체시료수-양성시료수+1’ 을 의미한다(α=0+1, β=88-0+1). 이는 Sanaa 등26)의 자연로 그를 이용한 계산식인 ‘-ln(1-Beta distribution)/25’에 대입 되어 최종적으로 생굴에서의 V. vulnificusV. cholerae의 초기오염수준이 추정되었다. 그 결과, 생굴에는 V. vulnificusV. cholerae 모두 -3.6 Log CFU/g로 오염되어 있는 것 으로 추정되었다(Fig. 1).

    고병원성 Vibrio균 예측모델

    LB+2에 접종된 V. vulnificusV. cholerae의 생장 경향 이 유사하게 확인되어(data not shown), 두 세균을 혼합하여 생굴에 bioaccumulation 시켰다. Vibrio균이 bioaccumulation 된 굴을 탈각한 뒤 7°C, 10°C, 15°C, 20°C에 저장하면서 일 정 시간마다 시료를 꺼내어 Vibrio균을 계수하였다. 그 결 과 7°C, 10°C, 15°C에서는 Vibrio균이 초기 접종 수준을 유지하는 경향을 보였고, 20°C의 경우 약 10시간 후 초기 접종 수준과 비교하여 1 Log CFU/g 정도 증식하였다가 그 수준을 유지하는 경향을 보였다(Fig. 2). 예측모델 개 발에 사용된 대부분의 온도(7°C, 10°C, 15°C)에서 Vibrio균 의 수가 유지되었기 때문에 생굴에서의 Vibrio균의 생장을 모사하기 위한 예측모델을 개발하지 않았다. 이를 토대로 유통단계에서 도출된 초기오염수준이 V. vulnificusV. cholerae이 생굴에 오염될 수 있는 가장 높은 수준(worst case)인 것으로 판단되었다. 따라서 초기오염수준으로 V. vulnificusV. cholerae에 오염된 생굴을 바로 섭취함으로 써 발생할 수 있는 식중독 발생 가능성을 계산하도록 위 해평가 시뮬레이션을 설정하였다. 알래스카의 한 굴 생산 업체에서는 병원성 비브리오균의 생장을 억제하기 위하여 10°C 이하에서 굴을 양식하는데, 이러한 점과 본 연구의 결과를 미루어 보았을 때 저온에서는 고병원성 비브리오 균의 생장이 어려운 것을 알 수 있다11). 생굴에서 일반 세 균수는 7°C, 10°C에서 저장 시 초기 수준보다 1-2 Log CFU/g 정도 증가하다가 점차 감소하는 경향을 보였으며, 15°C, 20°C에서는 초기 수준보다 다소 증가한 것으로 확 인되었다(data not shown).

    생굴의 섭취자 비율 및 섭취량

    총 7,167명을 대상으로 실시된 2017년 국민건강영양조 사 결과에서 ‘생굴’을 섭취했다고 응답한 인원은 25명으 로 확인되었다. 이에 따라 생굴의 섭취자 비율은 0.35% (25/7167×100%)로 계산되었으며, 이는 Discrete distribution 의 입력변수로 사용하였다. 생굴을 섭취한다고 응답한 사 람들의 섭취량을 @RISK의 확률분포 분석 기능으로 분석 하였을 때 가장 적절한 확률 분포는 Exponential distribution 으로 나타났고(Fig. 3), 이를 통해 계산된 생굴의 1일 평 균 섭취량은 66.8 g으로 확인되었다.

    V. vulnificusV. cholerae의 용량-반응 모델

    V. vulnificusV. cholerae의 용량-반응 모델은 Beta- Poisson model (P=1-(1-Dose/β))을 이용하였다. V. vulnificus 의 용량-반응 모델로는 WHO/FAO27)가 제시한 α=9.3×10-6, β=1.1×105를 인용하였다. V. cholerae에 대한 용량-반응 모 델은 Cash 등28)과 WHO/FAO29)가 제시한 α=1.31×10-1, β=1.49×107을 이용하였다.

    생굴에서의 V. vulnificusV. cholerae 위해평가

    위해도 결정

    추정된 V. vulnificusV. cholerae의 초기오염수준, 섭취 자 비율 및 섭취량에 대한 확률분포, 용량-반응 모델을 바 탕으로 개발된 생굴에서의 V. vulnificusV. cholerae에 대 한 위해평가 시뮬레이션 모델은 Table 2와 같다. 생굴 1 g당 V. vulnificusV. cholerae의 초기오염수준 추정 결과 와 국민건강영양조사 데이터를 기반으로 생굴로부터 국민 1인이 하루에 섭취할 수 있는 V. vulnificusV. cholerae 의 최종오염량(dose; 초기오염수준[IC]×섭취데이터[Amount]) 을 추정하였다. @RISK로 시뮬레이션하여 생굴에서의 V. vulnificus 위해도를 추정한 결과, 생굴을 섭취하였을 때 하 루에 1인에게서 V. vulnificus 식중독이 발생하게 될 가능 성은 평균 9.08×10-15(최소 0, 최대 1.96×10-11)으로 나타났 다. V. cholerae 위해도를 추정한 결과, 생굴을 섭취하였을 때 하루에 1인에게서 V. cholerae 식중독이 발생하게 될 가능성은 평균 8.16×10-13(최소 0, 최대 9.89×10-10)으로 나 타났다.

    위해도와 입력변수 간 상관성

    입력된 변수(오염실태, 섭취자 비율, 섭취량)와 위해도 간 상관성을 분석하여 위해도에 가장 큰 영향을 미치는 변수를 확인하였다. 그 결과, V. vulnificusV. cholerae 모 두 섭취자 비율이 위해도에 가장 큰 영향을 미치는 것으 로 확인되었다(Fig. 4). 이는 생굴을 섭취하는 횟수가 높 을수록 고병원성 Vibrio균으로 인한 식중독 발생 위험성이 커질 수 있다는 것을 의미한다.

    Conclusion

    본 연구 결과, 생굴에서는 V. vulnificusV. cholerae의 추정된 오염도는 낮은 것으로 확인되었으며, 고병원성 Vibrio균에 오염된 굴에서 고병원성 Vibrio균의 수에 변화 가 없는 것으로 관찰되었다. 또한 생굴의 섭취자 비율과 평 균 섭취량도 다른 식품들에 비하여 높지 않은 편이었다. 이 러한 조건들을 토대로 살펴보았을 때, 생굴 섭취를 통한 국내 고병원성 Vibrio균의 식중독 발생 가능성은 상대적으 로 낮은 것으로 보여진다.

    국문요약

    패류 중 소비량이 높은 굴에서의 고병원성 Vibrio균(V. vulnificusV. cholerae)의 식중독 발생 가능성을 분석하 기 위하여 위해평가를 실시하였다. 남해권역, 서해권역, 수 도권에서 유통되고 있는 굴 88개를 채취하여 V. vulnificusV. cholerae의 오염실태를 조사하고, 생굴에서의 V. vulnificusV. cholerae의 생장 경향을 관찰하였다. 2017 년의 국민건강영양조사 데이터를 활용하여 생굴의 섭취자 비율 및 섭취량을 조사하였으며, 생굴 섭취로 인한 V. vulnificusV. cholerae의 식중독 발생 가능성을 분석하기 위해 @RISK를 통해 위해평가를 실시하였다. 88개의 생 굴에서 V. vulnificusV. cholerae는 검출되지 않아 Beta distribution과 자연로그를 이용한 식을 통해 초기오염수준 을 추정하였다. 그 결과 두 세균 모두 -3.6 Log CFU/g으 로 생굴에 오염되어 있는 것으로 추정되었다. 생굴에 bioaccumulation된 V. vulnificusV. cholerae는 생장하지 않고 초기 접종 수준을 유지하는 것으로 확인되었다. 생 굴을 섭취했다고 응답한 사람은 7,167명 중 25명이었으 며, 따라서 섭취자 비율은 0.35%로 나타났다. 섭취량에 대 한 최적확률분포는 exponential distribution으로 나타났으 며 생굴의 평균 섭취량은 66.8 g으로 확인되었다. V. vulnificusV. cholerae의 용량-반응 모델은 Beta-Poisson model을 사용하였다. 이상의 데이터를 이용하여 위해평가 시뮬레이션을 개발하고 분석하였다. 초기오염수준으로 오 염된 생굴을 바로 섭취함으로써 발생할 수 있는 식중독 발생 가능성은 V. vulnificus의 경우 평균 9.08×10-15, V. cholerae는 8.16×10-13이며, 섭취자 비율이 식중독 발생 가 능성에 가장 큰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확인되었다.

    Acknowledgement

    This research was supported by a grant (18162MFDS542) from Ministry of Food and Drug Safety in 2019.

    Figure

    JFHS-35-1-37_F1.gif

    Initial contamination level of high pathogenic Vibrio spp. in raw oyster.

    JFHS-35-1-37_F2.gif

    Bacterial populations of high pathogenic Vibrio spp. in raw oyster during storage at 7°C, 10°C, 15°C and 20°C.

    JFHS-35-1-37_F3.gif

    Probabilistic distribution for consumption of raw oyster in 2017 analyzed by SAS® and @RISK.

    JFHS-35-1-37_F4.gif

    Correlation coefficient values of factors, affecting the probability of high pathogenic Vibrio spp. foodborne illness per person per day caused by raw oyster consumption.

    Table

    Oligonucleotide sequences and PCR amplification conditions to detect high pathogenic Vibrio spp

    Simulation model for estimating the probability of foodborne illness caused by consumption of raw oyster contaminated with Vibrio vulnificus and Vibrio cholerae with @RISK

    Reference

    1. Bae, S.M., Cho, M.G., Hong, G.T., Jeong, J.Y., Effect of NaCl concentration and cooking temperature on the color and pigment characteristics of presalted ground chicken breasts. Food Sci. Anim. Resour., 38, 417-430 (2018).
    2. Baker-Austin, C., Stockley, L., Rangdale, R., Martinez- Urtaza, J., Environmental occurrence and clinical impact of Vibrio vulnificus and Vibrio parahaemolyticus: a European perspective. Environ. Microbiol. Rep., 2, 7-18 (2010).
    3. Chen, W.D., Lai, L.J., Hsu, W.H., Huang, T.Y., Vibrio cholerae non-O1-the first reported case of keratitis in a healthy patient. BMC Infect. Dis., 19, 916 (2019).
    4. Mok, J.S., Ryu, A.R., Kwon, J.Y., Kim, B., Park, K., Distribution of Vibrio species isolated from bivalves and bivalve culture environments along the Gyeongnam coast in Korea: Virulence and antimicrobial resistance of Vibrio parahaemolyticus isolates. Food Control, 106, 106697 (2019).
    5. Gauthier, D.T., Bacterial zoonoses of fishes: A review and appraisal of evidence for linkages between fish and human infections. Vet. J., 203, 27-35 (2015).
    6. Yan, L., Pei, X., Zhang, X., Guan, W., Chui, H., Jia, H., Ma, G., Yang, S., Li, Y., Li, N., Yang, D., Occurrence of four pathogenic Vibrios in Chinese freshwater fish farms in 2016. Food Control, 95, 85-89 (2019).
    7. Ministry of Food and Drug Safety, 2017. Principle of setting standards for foods. Korea, p. 87.
    8. Fernández-Rendón, C.L., Barrera-Escorcia, G., Wong- Chang, I., Vázquez Botello, A., Gómez-Gil, B., Lizárraga- Partida, M.L., Toxigenic V. cholerae, V. parahaemolyticus, and V. vulnificus in oysters from the Gulf of Mexico and sold in Mexico City. Int. J. Environ. Health Res., 29, 430-440 (2019).
    9. Park, K., Mok, J.S., Kwon, J.Y., Ryu, A.R., Shim, K.B., Seasonal and spatial variation of pathogenic Vibrio species isolated from seawater and shellfish off the Gyeongnam coast of Korea in 2013-2016. Kor. J. Fish. Aquat. Sci., 52, 27-34 (2019).
    10. Tao, Z., Larsen, A.M., Bullard, S.A., Wright, A.C., Arias, C.R., Prevalence and population structure of Vibrio vulnificus on fishes from the northern Gulf of Mexico. Appl. Environ. Microbiol., 78, 7611-7618 (2012).
    11. Martinez-Urtaza, J., Bowers, J. C., Trinanes, J., DePaola, A., Climate anomalies and the increasing risk of Vibrio parahaemolyticus and Vibrio vulnificus illnesses. Food Res. Int., 43, 1780-1790 (2010).
    12. Bonnin-Jusserand, M., Copin, S., Le Bris, C., Brauge, T., Gay, M., Brisabois, A., Grard, T., Midelet-Bourdin, G., Vibrio species involved in seafood-borne outbreaks (Vibrio cholerae, V. parahaemolyticus and V. vulnificus): Review of microbiological versus recent molecular detection methods in seafood products. Crit. Rev. Food Sci., 59, 597-610 (2019).
    13. Ali, M., Lee, S.Y., Park, J.Y., Jung, S., Jo, C., Nam, K.C., Comparison of functional compounds and micronutrients of chicken breast meat by breeds. Food Sci. Anim. Resour., 39, 632-642 (2019).
    14. Saito, H., Cherasse, Y., Suzuki, R., Mitarai, M., Ueda, F., Urade, Y., Zinc-rich oysters as well as zinc-yeast-and astaxanthin- enriched food improved sleep efficiency and sleep onset in a randomized controlled trial of healthy individuals. Mol. Nutr. Food Res., 61, 1600882 (2017).
    15. Food and Agriculture Organization, The State of World Fisheries and Aquaculture 2018. CC BY-NC-SA 3.0 IGO, Rome, p. 24 (2018).
    16. Korea Rural Economic Institute, (2016, March 23). 2014 Food balance sheet. Retrieved from http://www.krei.re.kr/krei/researchReportView.do?key=67&pageType=010101&biblioId=395469
    17. Korean Statistical Information Service, (2019, January 28). Fishery production survey in 2018. Retrieved from http:// kosis.kr/statHtml/statHtml.do?orgId=101&tblId=DT_1EW0001&vw_cd=MT_ZTITLE&list_id=F37&seqNo=&lang_-mode=ko&language=kor&obj_var_id=&itm_id=&conn_path=MT_ZTITLE
    18. Burkhardt, W., Calci, K.R., Selective accumulation may account for shellfish-associated viral illness. Appl. Environ. Microbiol., 66, 1375-1378 (2000).
    19. Kinsey, T.P., Lydon, K.A., Bowers, J.C., Jones, J.L., Effects of dry storage and resubmersion of oysters on total Vibrio vulnificus and total and pathogenic (tdh+/trh+) Vibrio parahaemolyticus levels. J. Food Prot., 78, 1574-1580 (2015).
    20. Kim, J.-U., Park, J.-H., Kang, H.-S., Changing consumer intake of oyster, a twenties focus group study. J. Fish. Marine Sci. Edu., 31, 1150-1160 (2019).
    21. Kim, H.J., Ryu, J.O., Lee, S.Y., Kim, E.S., Kim, H.Y., Multiplex PCR for detection of the Vibrio genus and five pathogenic Vibrio species with primer sets designed using comparative genomics. BMC Microbiol., 15, 239 (2015).
    22. Nandi, B., Nandy, R.K., Mukhopadhyay, S., Nair, G.B., Shimada, T., Ghose, A.C., Rapid method for species-specific identification of Vibrio cholerae using primers targeted to the gene of outer membrane protein OmpW. J. Clin. Microbiol., 38, 4145-4151 (2000).
    23. Nair, G.B., Ramamurthy, T., Bhattacharya, S.K., Mukhopadhyay, A.K., Garg, S., Bhattacharya, M.K., Takeda, T.T., Shimada, T., Takeda, Y., Deb, B.C., Spread of Vibrio cholerae O139 Bengal in India. J. Infect. Dis., 169, 1029-1034 (1994).
    24. Korea Center for Disease Control and Prevention, (2019, September 10). National health statistics in 2017. Retrieved from https://knhanes.cdc.go.kr/knhanes/sub03/sub03_02_02.do
    25. Vose, D., 1996. Quantitative risk analysis. a guide to Monte Carlo simulation modelling. Chichester, New York.
    26. Sanaa, M., Coroller, L., Cerf, O., Risk assessment of listeriosis linked to the consumption of two soft cheeses made from raw milk: Camembert of Normandy and Brie of Meaux. Risk Anal., 24, 389-399 (2004).
    27. WHO/FAO, Risk assessment of Vibrio vulnificus in raw oysters: interpretative summary and technical report. Microbiological Risk Assessment Series, 8, 1-109 (2005).
    28. Cash, A., Music, S.I., Libonati, J.P., Snyder, M.J., Wenzel, R.P., Hornick, R.B., Response of man to infection with Vibrio cholerae. I. Clinical, serologic, and bacteriologic responses to a known inoculum. J. Infect. Dis., 129, 45-52 (1974).
    29. WHO/FAO, Risk assessment of choleragenic Vibrio cholerae O1 and O139 in warm-water shrimp in international trade: Interpretative Summary and Technical Report. Microbiological Risk Assessment Series, 9, 1-90 (2005).